단원구, 뷔페 음식점 위생점검 실시

17개소 대상… 식품 등 위생적 취급기준, 식품접객업 영업자 준수사항 등 점검

본문


 

단원구(구청장 김창모)123일부터 뷔페 음식점 17개소를 대상으로 위생점검에 나선다.

 

점검은 식품위생법에 따라 소비자식품감시원의 사전 위생안내와 함께 단속공무원이 현장 점검한다.

 

이번 위생점검 주요내용은 식품 등의 위생적 취급기준, 식품접객업 영업자 준수사항, 영업자종사자 등 개인위생관리, 원료부원료 등 식자재 적정 보관(냉장냉동), 유통기한 경과 등이다

 

구는 이번 점검을 위해 업소에 음식물 재사용 기준, 도구 살균 소독, 조리진열청결 유지 요령 등이 담긴 위생 가이드(안내서)를 사전에 제공할 계획이다.

 

뷔페 영업자는 손님이 먹고 남은 음식물을 다시 사용하거나 조리, 보관해서는 안 되며, 위반 시에는 1차 영업정지 15, 2차 영업정지 2개월, 3차 영업정지 3개월의 처분을 받는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단원구 환경위생과(031481-6232)로 전화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