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장상동 노리울경로당 개소식 개최

노인복지증진·주민숙원사업 해소

본문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상록구 밤속골길 13(장상동 179-3번지)에 신축한 노리울경로당의 개소식을 24일 열었다.

 

장상동 노리울 마을 노인들은 그간 마을회관 일부를 경로당으로 사용하며 좁은 공간과 낡은 시설에서 지내는 등 불편을 겪어왔다.

 

지상 2층 연면적 199.22규모의 노리울경로당은 마을회로부터 신축 부지를 기부채납 받아 공사비 66460만원(국비 15천만 원·도비 51400만 원)을 들여 지난해 10월 착공해 올해 418일 완공했다.

 

개소식에는 윤화섭 안산시장을 비롯한 국회의원, 시의원, 지역단체장등 100여명이 참석했으며, 역주민이 함께하는 주민화합의 장으로 마련됐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개소식에서 노리울경로당이 화합과 여가를 즐기는 즐거운 백세쉼터가 되길 기원 한다어르신들의 헌신과 사랑에 보답하고자 노인복지시설 확충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