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화섭 안산시장 첫 월례조회서 ‘소통’ 강조

“소통이란 무기로, 살 맛 나는 안산 만들자”… 직원과의 소통 강조

본문

 


 

참 살 맛 난다시민들에게 꼭 들어보자 역설

  

윤화섭 안산시장이 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개최된 첫 월례조회에서 소통을 강조했다.

 

윤화섭 시장은 나와 여러분이 같은 생각, 같은 말, 같은 행동일 때 행정은 생각지도 못한 힘을 발휘한다많이 얘기하고, 많이 토론해 소통이라는 무기로, 살 맛 나는 안산 한번 만들어 보자고 직원과의 소통을 강조했다.

 

윤화섭 시장은 이어 우리시는 기업이 힘들고, 실업률은 높으며, 인구도 많이 줄고 있다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행정 전 영역에서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방법으로 사업을 추진해야 한다며 직원들에게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행정을 당부했다.

 

마지막으로 윤화섭 시장은 시민에게 꼭 듣고 싶은 말이 있다. 그 말은 참 살 맛 난다는 말이라 밝히고, “우리가 만들어낸 희망은 시민의 희망이 된다. 우리의 열정과 노력으로 시민들에게 꼭 들어보자고 역설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