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록구, 직업소개소 현지 지도단속 실시

5월 21일부터 6월 15일까지 47개소 방문단속

본문


 

안산시 상록구는 오는 21일부터 다음달 15일까지 관내 직업소개소 47개소(유료 46, 무료 1)를 대상으로 2018년 상반기 지도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지도단속은 고용시장 침체를 악용해 직업소개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각종 부조리를 근절하고 구직자의 피해를 사전에 방지함으로써 건전한 고용질서를 확립하기 위해 실시된다.

 

구는 미성년자의 취업 알선, 소개요금 과다징수, 선불금 징수행위, 거짓 구인광고, 각종 장부 및 서류 비치여부, 그 외 직업소개사업 준수사항 등에 대해 중점 점검할 예정이다.

 

또한 단속결과에 따라 경미한 사항은 현장지도와 시정조치를 실시하고 중대한 위법사항에 대해서는 고발조치 및 행정처분 할 계획이다.

 

상록구 관계자는 앞으로도 정기단속 및 수시단속을 실시하여 직업소개소에 대한 운영 내실화를 도모하고 직업소개 관련 부조리를 사전에 예방하여 시민들의 피해가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직업안정법에 따라 직업소개소에 대한 지도단속을 반기별 1회 이상 실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