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단원구여성합창단‘Cool∼한’런치콘서트 개최

바쁜 일상 속 점심시간 활용한 미니콘서트…‘음악이 있는 쉼’ 제공

본문

첨부파일

안산시 단원구(구청장 이만균)는 구청을 방문한 시민과 직원들을 대상으로 단원구여성합창단의 ‘어느 Hot~한 여름날, Cool~한 런치콘서트’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22일 밝혔다.

 

 단원구여성합창단은 ‘크시코스의 우편마차’‘꽃구름 속에’ 등 합창곡과 하모니카2중주·색소폰 연주로 ‘바닷가에서’‘안동역에서’ 등의 대중가요를 선보여 행사를 지켜본 100여 명으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받았다.

 

 이번 런치콘서트는 시민과 직원들이 함께 어울려 소통하고 음악이 있는 쉼을 누릴 수 있도록 마련된 것으로관객들이 쉽게 따라부를 수 있도록 진행돼 더욱 흥겨운 분위기가 조성됐다.

 

 이만균 단원구청장은 “매년 정기연주회 외에도 복지시설 등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음악회’ 등 재능나눔을 실천하는 합창단원들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단원구여성합창단은 올 117일 오후 730분 안산문화예술의전당 달맞이극장에서 제8회 정기연주회를 개최해 아름다운 하모니를 선보일 계획이다.